WHO “코로나19, 반려동물서 주인으로 전염 위험 매우 낮다”

[올치올치] 세계보건기구(WHO)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반려동물에서 주인으로 전염될 위험이 “매우 적다”고 밝혔다.

사진=자료사진(클립아트코리아)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숨야 스와미나탄 WHO 수석 과학자는 2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기자 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앞서 지난 3월 홍콩에서는 사람으로부터 반려견이 전염됐고, 벨기에에서도 주인에게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옮아 확진 판정을 받은 고양이 사례가 알려졌다.

4월에는 미국 뉴욕에서 호랑이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보도가 잇따르면서 반려동물이 역으로 사람을 감염시키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확산됐다.

한편 APTN에 따르면 아나 마리아 에나오-레스트레포 WHO 백신 분야 책임자는 이날 회견에 참석해 현재 17개 코로나19 백신 후보 물질이 임상 1상에서 2상으로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우리는 백신 후보 물질의 진척에 대해 매우 고무돼 있으며 결과를 받아보길 고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