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네슬레퓨리나, 동물자유연대에 사료 500kg 기부해

[올치올치] SK텔레콤이 네슬레 퓨리나와 함께 동물자유연대에 사료 500kg을 기부했다.

500Kg은 5천 끼를 먹을 수 있는 양이다.

SK텔레콤은 네슬레 퓨리나와 지난 5월 SK텔레콤 5G AR 서비스 앱 ‘점프 AR’에서 ‘유기동물 밥차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용자가 캠페인에 ‘좋아요’를 누르면 누적 횟수에 따라 유기동물 보호 단체인 동물자유연대에 사료를 기부하는 이벤트다.

‘좋아요’를 누른 이용자들은 “널리 공유하겠습니다”, “좋은 이벤트 감사해요! 응원합니다”, “이렇게라도 도움 받을 수 있는 애들이 많았으면 좋겠어요” 등 댓글을 남기며 유기동물을 돕는 훈훈한 이벤트에 참여했다.

SK텔레콤은 점프 AR 앱에서 현실 공간을 배경으로 AR 동물을 소환해 사진을 찍는 ‘AR 동물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도 WWF(세계자연기금)와 멸종 위기 동물 보호를 위한 ‘동물 없는 동물원’ 캠페인을 펼치는 등 동물 보호 관련 사회적가치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양맹석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담당은 “코로나19로 도움의 손길이 더욱 절실한 유기동물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기획한 이벤트”라며 “점프 AR을 통해 가상의 동물과 소통하는 기회를 지속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