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유기동물 입양 활성화 위한 스마트 펫케어 무료 지원

[올치올치] LG유플러스는 동물권행동 카라(KARA)와 함께 경기 파주의 반려동물복지센터 더봄센터에 스마트 견사·묘사를 시범 구축하는 등 유기동물 입양 활성화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스마트견사와 묘사에는 LG유플러스의 반려동물 전문 인공지능 서비스 ▲ AI맘카(CCTV) ▲ 간식로봇 ▲ 원격제어 무드등을 비롯한 ‘U+스마트홈 펫케어’를 설치해 유기동물을 돌본다.

AI맘카를 통해 질병이나 장애, 이상행동 등으로 지속적인 관찰이 필요하거나 센터에 입소한지 얼마 되지 않은 유기동물의 적응 상황을 확인할 수 있다. 또 반려동물이 섭취하는 음수량이나 음수빈도 등의 관찰이 용이해 건강 상태를 파악하는 데도 유용하다.

간식로봇은 휴대폰 앱으로 직접 조종하며 반려동물과 놀아 줄 수 있고, 반려동물이 혼자 있을 때 시간을 설정해 놀아주거나 간식을 줄 수 있다.

무드등은 반려동물의 안정을 위해 밖에서도 스마트폰 앱으로 조명과 음악을 켤 수 있다. 9월부터는 반려동물 안정에 도움이 되는 전용음악을 추가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유기동물을 입양하는 가정에 U+스마트홈 펫케어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 홈상품그룹장 류창수 상무는 “U+스마트홈 펫케어는 반려동물을 가정에 혼자 두고 집을 비워야 하는 문제로 입양을 망설이는 가정에 안심할 수 있는 입양 환경을 조성해준다”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