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치올치] LG유플러스는 실시간 반려동물 관찰, 행동 분석 리포트, 건강관리 등의 기능을 담은 ‘U+스마트홈 펫케어’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반려동물 전용기기, 반려동물 커뮤니티, 반려동물 배상보험 가입까지 모두 담은 펫케어 토탈 솔루션이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U+스마트홈 펫케어 서비스는 맘카(CCTV), 수면등, 펫피트니스 등 3종이 기본 구성이다. 3년 약정 기준 월 1만1000원(VAT 별도)이다. 수면등은 멀티탭, 플러그, 스위치, 도어센서, 가스잠그미, 에어센서, 모션센서 등으로 교체할 수 있다.

맘카는 360도로 회전하며 촬영한 영상을 통해 반려동물을 살펴보고 녹화를 할 수 있다. 또, 화장실, 밥그릇이 있는 장소에 몇번이나 드나들었는지를 체크, 행동패턴을 분석하는 리포트도 받아볼 수 있다.

수면등은 혼자 있는 반려동물을 위해 휴대폰 앱으로 은은한 조명을 켜주고, 안정감을 주는 음악을 들려주는 등 정서를 관리해 줄 수 있다. 이외 플러그나 멀티탭을 이용하여 전열기구 등 반려동물에게 위험한 전자제품을 원격으로 끌 수 있어 부재중 안전관리를 할 수도 있다.

펫피트니스는 휴대폰 앱으로 로봇을 직접 조정하며 놀아 줄 수 있고, 혼자 있을 때도 시간을 설정해 놀아주거나 간식을 줄 수 있으며, 즐기는 모습을 맘카로 보거나 영상으로도 남길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상품 출시를 맞아 반려동물과 반려인 모두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 및 체험존을 운영할 예정이다. 신청하면 누구에게나 반려동물 사진을 1년간 무료로 인화할 수 있는 혜택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전국 1200개 매장은 물론 하남 스타필드내 몰리스펫샵에서 체험존도 운영한다.

정혜윤 LG유플러스 스마트홈 마케팅담당 상무는 “이제는 반려동물의 신체적인 건강뿐 아니라, 정신적 건강과 삶의 질 업그레이드까지 신경쓰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어, 이러한 고객들의 바람을 담아 스마트홈 펫케어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펫케어를 업그레이드하고 반려동물과 반려동물주가 모두 행복한 문화정착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