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KB위기동물구하기’ 캠페인으로 1억원 기부한다

동물자유연대는 4일부터 한 달 동안 KB국민은행(은행장 윤종규)과 함께 ‘KB위기동물 구하기 프로젝트’ 온라인 공익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진=KB국민은행 제공
사진=KB국민은행 제공

 

KB위기동물구하기’ 캠페인은 국민은행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 고객들의 이벤트 참여에 따라 KB국민은행이 최대 일억원을 동물자유연대에 기부해 유기동물 입양지원사고나 학대로 위기에 처한 동물을 구호하는 사업이다.

 

한해 동안 9만여 마리하루 평균 246마리의 동물들이 길거리에 버려지고 있으며 이 중 새 가족을 찾지 못하는 대다수의 유기동물들이 안락사 되고 있는 현실이다. 동물자유연대는 남양주 반려동물복지센터에 300마리 가량의 동물을 보호하고 있으며지자체 보호소에서 안락사 위기에 처한 동물을 구조하여 입양하는 풀뿌리 단체들을 지원하고길고양이를 돌보는 캣맘 조직을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한다.

 

이번 공익캠페인은 3가지 이벤트로 진행된다자신의 반려동물 사진을 찍어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 하면 KB국민은행이 1건당 1만원을 적립하고페이스북에서는 이벤트 게시물을 공유하거나 반려동물과의 버킷리스트를 댓글로 남기면 1건당 5천원을 적립하여 KB국민은행이 동물자유연대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9월 29일까지 진행된다.

 

자세한 참여 방법은 KB국민은행과 동물자유연대 페이스북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