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오쇼핑, 반려동물 상품 매출 전년대비 45% 증가

[올치올치] CJ ENM 오쇼핑부문이 반려동물 상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지난 1월부터 10월까지의 관련상품 취급고는 전년 동기 대비 4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CJ오쇼핑에서 판매 중인 디팡매트

CJ오쇼핑은 이러한 시장 성장에 맞춰 다양한 반려동물 관련 프리미엄 상품들을 새롭게 선보이며 펫팸족들의 수요에 대응하고 있다. 온라인몰인 CJ몰에서 2018년부터 운영해 온 반려동물 전문몰 ‘올펫’을 올해 9월부터 TV홈쇼핑으로 확대 운영하는 등 타 유통채널에서는 볼 수 없는 독점 상품들을 선보이며 고객들의 반려생활을 지원하고 있다.

가장 눈에 띄는 상품은 바닥 미끄러짐을 방지해 슬개골 탈구를 막아주는 반려동물 전용 ‘디팡 매트’다. CJ오쇼핑 단독으로 판매되고 있는 이 상품은 지난해 10억원의 주문금액을 기록한 이후 올해는 9월까지 40억 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반려인들의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잡았다.

사료 시장에서는 사람이 섭취해도 되는 ‘휴먼그레이드’ 원료를 사용한 제품도 인기다. 굽네치킨의 사료 브랜드인 ‘굽네듀먼’이 대표적이다. 100% 국내산 닭가슴살과 안심살, 신선한 채소를 일반식품 같은 조리방식(화식)으로 제조해 96% 이상의 소화흡수율을 자랑한다.

‘관절팔팔’로 유명한 ‘씨스팡’은 초록입홍합 추출 오일 성분을 함유한 애견 전용 관절영양제 ‘멍멍팔팔’을 선보이고 있다. 실내생활이 많은 반려견에게 많이 발생하는 슬개골 탈구와 고관절 질환을 예방해주는 제품이다.

CJ ENM 오쇼핑부문 측은 “재택근무 등으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시간이 늘면서 새로운 상품에 대한 수요도 늘어나는 추세”라며 “올해부터는 ‘올펫’을 TV홈쇼핑으로도 확장해 반려생활의 행복감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