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펫사랑 적금’ 출시

[올치올치] 하나은행이 반려동물 가족을 위한 목돈마련 금융상품인 ‘펫사랑 적금’을 출시했다.

펫사랑 적금은 1년제 적금상품으로 반려인 본인의 목돈 마련은 물론, 반려동물을 양육하면서 예상치 못한 거액의 지출비용이 드는 데 대비하기 위해 월 50만원까지(최소 가입금액 10만원) 가입 가능하다. 반려동물 치료비 지출 목적으로 만기 전 해지해야 할 경우 기본금리를 제공하는 특별 중도해지가 가능하다.

금리는 연 1.0%이며, 반려동물과 영원한 동반자를 약속하는 펫사랑 서약 등 우대 조건을 충족하면 최대 연 0.5%까지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가입시 ‘반려동물 배상책임 보험서비스 무료 가입’이 부가서비스로 제공된다.

반려동물이 타인이나 다른 반려동물에 피해를 줬을 경우에 대비해 사고당 최대 500만원(자기부담금 3만원)의 보상한도로 보험에 가입된다. 적금 가입시 동물등록증이 없어도 동물 종류, 품종 등의 반려동물 정보를 제공하고 반려동물의 사진을 보험사에 제출하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하나은행은 신규 가입 고객 선착순 9천명에게 산책용 에코백, 반려동물 영양간식 세트로 구성된 2만원 상당의 사은품을 준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펫사랑 적금은 목돈마련은 물론 반려동물을 양육하며 생기는 경제적 부담을 대비할 수 있는 1석 2조의 상품”이라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