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시에서 새끼 강아지 2마리 쓰레기장 마대자루에서 발견돼

[올치올치] 강원도 태백시에서 새끼 강아지 2마리가 쓰레기장 마대자루에서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사진=제보자 제공 이하

태백시에서는 불과 지난달 29일 같은 수법으로 까만 쓰레기 봉지에 강아지 2마리를 유기해 연달아 경악게 하고 있다.

사진=지난달 29일 같은 수법으로 버려진 새끼 강아지 2마리

제보자에 따르면 “지난 2일 밤 10시 15분경 세연중학교 부근에서 2차로 유기된 강아지 2마리를 발견했다”며 “강아지를 발견한 학생이 112에 전화하니 관할이 아니라 해서 시청으로 전화했는데 안 받아 결국엔 저에게 연락이 왔다”고 말했다.

이어 “새벽 2시에 현장에 가보니 이번에는 포대자루에 강아지를 유기했다. 지구대로 바로 전화했고 경찰이 바로 현장을 방문했다. CCTV 조회하기로 했고 이번에는 꼭 잡는다”며 분통을 터뜨렸다.

현재 강아지들은 제보자가 운영하는 코인노래방 휴게실에서 보호 중이다.

한편, 지난달 29일 오후 5시30분경 제보자는 세연중학교 근처 빌라 옆 쓰레기 더미에서 까만 봉지에 버려진 새끼 강아지 2마리를 발견했다. 당시 제보자는 “시청에서 강아지를 데려갔지만 사건 당일 경찰과 함께 주변 CCTV 및 자동차 블랙박스만 확인했어도 범인을 잡을 수 있었다”며 초동조치 미흡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