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치올치] 쿠팡은 초보 반려인들을 위한 신규 테마로 ‘첫 입양’을 열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쿠팡 제공

‘첫 입양’은 반려동물을 키우기 전 준비해야 할 필수 품목 110만여개를 모아 판매한다. 강아지와 고양이로 나눠 연령별 사료부터 다양한 상품들로 체크리스트를 만들었다.

강아지 체크리스트에서는 안전문과 배변판 등 리빙·생활용품부터 이동장, 하네스 같은 외출용품, 장난감을 구입할 수 있다. 고양이 체크리스트에서는 스크래처, 발톱깎기, 사냥놀이 장난감 등이 있다.

또 펫 가이드 페이지 내 반려동물이 함께 머무는 공간을 위한 하우스, 쿠션, 화장실 등 관련용품들을 모아서 제안하는 ‘반려동물과 함께 사는 집’ 테마관도 선보인다.

윤혜영 쿠팡 시니어 디렉터는 “처음 반려동물을 맞을 때 어떤 것들을 준비해야 하는지 막막한 고객을 위해 체크리스트 형식으로 ‘첫 입양’ 테마를 준비했다”며 “앞으로 반려동물을 키우는 고객의 니즈에 맞춰 다양한 기획전과 테마관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