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반려동물 놀이터 내년 7월 개장

[올치올치] 충북 청주시에도 빠르면 내년 7월경 반려동물 놀이터가 문을 열 것으로 보인다.

청주시는 내년도 예산에 3억 2천만원의 사업비를 편성, 반려동물 놀이터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자료사진=어린이대공원 반려견 놀이터(서울시 제공)

이 놀이터에는 기본적인 놀이시설 외에 훈련시설, 음수대, 견주들을 위한 공간이 마련된다. 면적은 당초 계획된 1만 9795㎡의 40% 수준인 8000㎡로 축소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반려동물을 키우지 않는 시민들이 공원을 이용할 때 생길 수 있는 불편과 반려동물을 키우는 시민과의 갈등 가능성 등을 감안, 규모를 축소하기로 했다. 개장 시기는 내년 7∼8월쯤으로 예상된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시민이 꾸준히 늘고 있는데도 놀이터가 없다는 목소리가 이어지자 한범덕 청주시장은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을 공약사업으로 내세웠다.

청주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는 전체 83만 5000가구의 18.2%인 6만3000가구로 추정된다.

시는 시민들의 공원 이용도와 접근성을 고려,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 용지로 문암생태공원을 검토 중이다.

공원과 반려동물 놀이터의 경계를 명확히 구분, 안전성만 보장된다면 문암생태공원이 반려동물 놀이터 최적지로 꼽힌다.

시는 시민·단체 의견을 수렴한 뒤 11월 공원 조성 계획 심의회를 열어 위치 및 규모를 확정할 계획이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반려동물 의료사고,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