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영남권 최대규모 반려동물 놀이터 6월 개장

[올치올치] 경남 창원시는 창원시 성산구 상복동 567번지 일원에 영남권 최대규모의 반려동물 전용 놀이터를 조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반려동물 놀이터는 지난해 12월 착공해 시범운영 등을 거쳐 올해 6월 개장 계획이다.

사진=창원시 반려동물 놀이터 조감도

반려인구 증가에 따른 사회적 갈등을 완화하고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장려하기 위한 시설로 중/소형견 잔디놀이터(1440㎡), 대형견 놀이터(1010㎡), 어질리티 존(350㎡) 및 견주쉼터(8동) 등 기능에 따라 다양하게 구획돼 반려견과 반려인 모두 안심하고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특히, 영남권 최대 규모 공공 놀이터로 반려인이 쾌적한 공간에서 동물과 교감할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어 기존 도심공원내에서 발생하던 비반려인과의 갈등 완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창원시는 반려동물 놀이터 개장과 더불어 해당지역에 2021년 반려동물 문화축제를 개최하고 2022년까지 80억 규모의 국비사업인 반려동물 지원센터를 건립해 교육장, 미용·애견카페 시설 및 입양센터 등을 갖춘 문화복합공간을 조성하는 등 ‘반려동물 친화도시 창원’ 구축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