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치올치] 농림축산검역본부(이하 검역본부)는 동물보호복지에 대한 인식 확산을 위해 개최한 ‘제11회 동물사랑 사진공모전’ 결과 입상작 12점을 선정했다.

사진=김만진 작 ‘첫 걸음마'(검역본부 제공)

동물과 사람이 함께 행복한 ‘하나의 복지’를 주제로 열린 이번 공모전에는 사진 379점이 출품됐고, 이 가운데 아기 돼지의 걸음마를 지켜보는 엄마 돼지의 모습을 담은 김만진 씨의 ‘첫 걸음마’가 대상으로 선정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과 상금 200만 원을 받는다.

폭염 속 얼음을 먹는 모습을 담은 김지원 씨의 ‘얼음 한 조각의 행복’은 최우수상으로 검역본부장상과 상금 100만원을 받는다.

사진=김지원 작 ‘얼음 한 조각의 행복’

그 밖에 우수상 3점도 검역본부장상과 상금 각 40만원, 장려상 7점도 각 10만원의 상금을 준다.

검역본부는 입상작을 활용한 홍보물과 달력 등을 제작해 동물보호복지 관련 콘텐츠 제작 및 행사에 활용할 계획이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반려동물 의료사고,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