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마음도 요정…”사랑이 필요할 때”

[올치올치] 이효리의 동물사랑은 유명하다.

자신의 반려견뿐만 아니라 평소 남모르게 유기동물 보호소를 찾아 사랑을 듬뿍 나누곤 한다.

최근 이효리는 어디인지 알 수 없지만 한 보호소를 찾아 봉사활동을 한 것으로 보이는 사진을 ‘사랑이 필요할 때’란 제목으로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사진=이효리 인스타그램

사진 속 이효리는 등산화에 편한 복장 자연인 이효리. 옆에는 누렁이 한 마리가 헤드락을 당했지만 이효리의 따스한 손길을 행복하게 느끼는 듯한 표정이다.

고개를 돌려 이효리의 표정이 보이지는 않지만 세상 행복해 할 표정이 그려진다.

마음 따뜻해지는 사진을 본 팬들은 “누나가 필요해요! 자주 생존신고 해주세요❤”, “언니 마음이면 충분하겠다”, “정수리도 예뻐요~”, “저도 사랑이 필요해요”등의 애정 어린 댓글을 달았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