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강아지 이상행동 고쳐볼까?”

[올치올치] 서울시는 전국 최초의 동물보호 공공 교육기관인 서울반려동물교육센터에서 다음 달부터 이상행동을 보이는 반려견 교정 교육과 반려견 돌봄 문화 교육 등 매주 2차례 정기 강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진=서울시 제공

㈔유기견 없는 도시가 매주 토요일 진행하는 ‘이상행동 교정 교육’은 분리불안, 짖음, 물건 물어뜯기 등 반려견의 이상행동으로 고민하는 시민을 대상으로 산책실습이 강화된 특성화 교육을 실시한다.

동물권행동 카라의 ‘반려견 돌봄문화 시민학교’ 강좌는 반려견 환경조성, 행동언어 이해, 행동 풍부화 장난감 만들기 등 반려견 돌봄을 위한 강좌로 매주 수요일 야간이나 공휴일에 운영될 예정이다.

강좌를 듣고 싶으면 각 단체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선착순 30명을 받는다.

이 밖에 서울시는 반려묘 행동학, 특수동물 관리, 동물영화 상영회, 동물영양학 등 다양한 특별강좌를 한 달에 한 차례 이상 개설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4월 개장한 서울반려동물교육센터는 반려견과 보호자가 함께하는 동반 시범교육을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46마리의 반려견을 동반한 113명의 시범교육 참가 시민의 90%가 만족도 설문조사에서 ‘만족’을 선택했다고 서울시는 전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반려동물 의료사고, 업체의 소비자 기만 행위, 각종 부정부패 행위 등에 대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