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치올치] 부산 해운대구의 한 아파트에서 30대 남성이 대형견인 올드잉그리쉬쉽독에게 신체 중요 부위를 물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해당 기사와는 무관한 자료사진(네이버 제공)

부산 해운대경찰서에 따르면 11일 오후 9시 32분께 부산 해운대구 한 아파트 1층 승강기 앞에서 견주 B(29·여)씨와 함께 있던 대형견 ‘올드잉글리쉬쉽독’이 A(39)씨 중요 부위를 물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봉합 수술을 받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결과 B씨는 대형견과 함께 산책하기 위해 엘리베이터에서 내려 복도를 걸어 나가는 중이었고, A씨는 음식물 쓰레기를 비운 뒤 빈 통을 들고 엘리베이터로 가던 중 마주치며 일이 발생했다.

사고 당시 개는 목줄을 하고 있었지만 입마개는 착용하지 않은 상태였다. 해당 개는 몸길이 95cm, 몸무게 45kg인 것으로 확인됐다.

B 씨는 “평소 개가 순했고, 그전까지는 사람을 공격한 적이 없었다”며 “예전에 아파트의 다른 주민이 음식물 쓰레기통으로 개를 위협한 적이 있는데 음식물 쓰레기통을 보고 놀라 공격한 것 같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 씨를 과실치상 혐의로 입건하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에 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