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구오구 예쁜 우리집 반려동물,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올치올치]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대표 임순례, 이하 카라)가 다가오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매년 5월 9일을 반려동물 입양의 날 ‘오구데이’로 기념할 것을 제안했다.

‘오구’는 카라의 대표이기도 한 임순례 감독의 영화 ‘리틀 포레스트’에 나오는 백구 이름으로 유기견 보호소와 개농장에서 구조한 백구 두 마리가 연기했으며 이후 두 마리 모두 새로운 가족을 만나 제 2의 견생을 보내고 있다.

카라의 전진경 상임이사는 오구데이를 제안한 이유에 대해 “점차 우리 사회도 반려동물을 가족의 일원으로 받아들이고 있는데 가정의 달 5월에 반려동물의 날이 없는 것에 대한 아쉬움에서 출발했다”며 “영화 안팎에서 따뜻한 의지가 되어준 오구를 모티브로 5월 9일을 반려동물 입양의 날 ‘오구데이’로 정했다. 앞으로 오구데이가 널리 알려져 반려동물을 사지않고 입양하는 문화가 정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러한 오구데이 선포를 기념하여 카라에서는 대국민 온라인 이벤트 ‘우리집 댕댕이 소개하기’를 진행한다. 입양을 통해 가족이 된 반려견의 사진과 사연을 본인의 SNS에 올리고 지정된 해시태그와 카라 계정을 태그하면 참여할 수 있다.

이벤트는 4월 25일부터 5월 6일까지 페이스북과 트위터, 인스타그램에서 동시에 진행되며 원하는 채널을 통해 참여하면 된다. 수상작은 오구데이 당일 발표되며 상품으로는 호텔 카푸치노, 프롬엘라 스튜디오, 토니(TONI)에서 협찬한 호텔 숙박권, 사진촬영권, 반려견용 원목 식탁 등이 제공되어 더욱 풍성한 이벤트가 기대된다.

또한 오구데이에 시작되는 두번째 프로그램 ‘오구들 가족찾기’는 카라에서 그동안 구조한 백구들 15마리에게 새로운 가족을 찾아주는 프로젝트로 우리 곁의 또다른 오구들의 입양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5월 9일부터 가족을 기다리는 백구들이 소개될 예정이며 이번 오구데이를 통해 백구를 입양한 가족에게는 다양한 특전이 제공된다.

오구데이에 대한 자세한 참여방법 안내는 카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