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정화 "사랑한다 탱글아~"

엄정화가 자신의 반려견 탱글이에게 사랑을 고백했다.

28일 엄정화는 인스타그램에 “사랑한다 탱글아 #뭐라뭐라 #중얼중얼 #내말다들어주는이쁜아 #사랑한다 #취중진담”이란 글과 함께 탱글이와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엄정화 인스타그램

사진=엄정화 인스타그램

사진 속 엄정화는 반려견 탱글이와 푹신한 쿠션 위에 얼굴을 맞대고 자는 듯한 모습이다. 글에서 알 수 있듯이 엄정화는 술을 한 잔 했는지 탱글이에게 ‘사랑한다’고 수줍은 고백을 했다.

엄정화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탱글이도 엄정화의 얼굴을 맞대고 있다.

팬들은 “지온이(조카)가 누워있는 줄”, “댕댕이는 사랑입니다”, “탱글아 오래오래 건강해라”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편, 탱글이는 갈색 푸들로 엄정화의 SNS에 종종 소식을 전하고 팬들도 귀여워하는 스타 강아지다.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