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는 강아지에 불 지른 철없는 10대들

살아있는 강아지에 불을 지르고

괴로워하는 모습을 촬영한

잔인한 10대들의 모습이

많은 사람들을 분노케하고 있다.

사진=STOP THE CRUELTY JAIL SICK ANIMAL ABUSERS
사진=STOP THE CRUELTY JAIL SICK ANIMAL ABUSERS

 

멕시코 북동부 산루이스포토시주에서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이 끔찍한

강아지 학대 영상은 SNS를 타고

빠르게 퍼지며 논란이 되고 있다.

 

영상에는 온 몸에 불이 붙은

강아지가 고통속에 몸부림치다

결국 바닥에 맥없이 쓰러지고 만다.

하지만 주변에 있던 청소년들은

누구하나 강아지를 구조하기는 커녕

끔찍한 모습을 보며

소리내 웃기까지 한다.

 

당시 현장에는 15명이 넘는 청소년들이

강아지 학대에 동참하거나

방관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인간이냐”

“인간이 제일 잔인하다”

“빨리 범인을 찾아 처벌해야 한다”등

분노의 댓글을 달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