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첫 반려견 놀이터 개소…행동교정, 펫티켓 교육

[올치올치] 부산에 반려동물 교육장을 갖춘 ‘반려견 놀이터’가 처음으로 조성됐다.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28일 시민과 반려동물의 건강한 공존 및 반려동물 관련 학과 청년역량 강화를 위해 연제구 및 부산경상대학교와 협업해 제1호 ‘교육이 있는 반려견 놀이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아울러 시는 ‘참여형반려견 놀이터 사업’ 공모를 통해 연제구의 민선7기 구청장 공약사업에 맞춰 부산경상대학교의 반려동물보건학과 신설 등을 계기로 차별화된 반려견 놀이터 조성 사업에 본격 착수했다.

이 곳은 반려견이 뛰어노는 단순한 놀이 공간을 지양하고 안전사고 발생 방지를 위한 반려견 행동교정, 비반려인 갈등 해소를 위한 펫티켓 교육을 하는 공간이다.

부산경상대학교는 25억원을 들여 1천286㎡ 부지에 3층 규모 반려동물교육문화센터를 지었다.

1층에는 반려견 놀이터, 반려견 호텔, 유치원을 갖추고, 2층에는 반려동물보건학과 학생을 위한 미용 실습실, 3층에는 간호실습실, 임상병리실, 수술실 등 최신 시설을 갖췄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은 반려동물 양육인구가 급속히 늘어나 전국에서 4번째로 반려동물 양육 비율이 높은 도시”라며 “미래 감성 산업으로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변화와 현대인 생활패턴에 맞는 신 여가문화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