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겨울방학 기간 ‘반려동물 문화교실’ 운영

[올치올치] 부산시 반려동물복지문화센터는 오는 30일까지 겨울방학 맞이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부산시청

‘2020년 겨울방학 반려동물 문화교실’은 어린이와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반려동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호자 펫티켓 강좌, 반려동물 행동치료 교실 등 동물보호교육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지난 6일에는 ‘경찰견 핸들러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마약탐지견이었던 ‘큐’와 함께 ‘내 인생의 반려견, 내 인생의 경찰견’이라는 부제로 경찰대학교 김민철 교수가 경찰견 핸들러로 경험했던 에피소드를 소개하고 반려견 보호자로서의 소양을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10일에는 ‘도심 속 동물이야기’를 들려줬다. 동물도 같은 생명이라는 공감대와 우리 주변에서 지나치기 쉬운 동물에 대한 우리가 취해야 하는 자세를 같이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17일 진행된 ‘캣 커들러 체험 프로그램’은 ‘당신을 캣 커들러로 임명하노라’라는 부제로 진행됐다.

우리가 알지 못했던 고양이의 신기한 비밀들을 알아보고 캣 커들러 자격요건을 테스트하며 캣 커들러 체험 후 센터에서 캣 커들러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도 부여한다.

또한, 30일 오후 2시에는 ‘반려동물 아로마테라피 프로그램’을 통해 반려동물의 건강뿐만 아니라 일상으로 지친 심신을 향기로 충전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참가 신청은 부산시 반려동물 복지문화센터에서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겨울방학을 맞아 초·중학생들에게 행복한 미래설계를 위한 흥미로운 직업 체험과 함께 올바른 동물사랑 정서 함양의 기회”라며 “우리 시가 선진 동물복지 도시로 성장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