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산동물병원 ‘줄기세포 더케어 플러스’ 출시

[올치올치] 고양이 전문병원인 백산동물병원은 지난 2017년부터 시행한 줄기세포치료의 치료 결과와 노하우 그리고 줄기세포 배양실의 안정된 운영을 바탕으로 줄기세포 브랜드인 ‘줄기세포 더케어 플러스’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줄기세포 더케어 플러스는 급·만성 신부전, 만성 구내염, 노령묘 웰빙 이 세 가지를 주축으로 진료가 시행되며 이 세 가지 항목은 줄기세포치료 센터에서 치료 효과를 본 항목들로 구성됐다.

백산동물병원 이영수 원장은 “백산동물병원 줄기세포치료 센터에서 다년간 치료를 진행하면서 하나하나 쌓인 결과를 모아서 줄기세포 더케어 플러스를 출시하게 되었다. 이를 통해 난치성 질환의 치료와 노령묘 웰빙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줄기세포란 신체의 어느 조직으로도 분화할 수 있는 미분화 세포를 말하며, 세포의 노화를 방지하고 재생능력이 뛰어나며 면역조절 기능이 있어 여러 난치성 치료에 이용되고 있다. 백산동물병원에서의 줄기세포 치료는 성체줄기세포 중 지방에서 채취한 간엽 줄기세포를 활용하고 있으며, 상황에 따라 자가 줄기세포 치료와 타가 줄기세포 치료로 치료방법을 선택해서 진행하게 된다.

또, 이영수 원장은 “줄기세포치료는 먼저 우리 아이가 줄기세포치료를 할 수 있는 아이인지 먼저 예약을 통해서 상담을 하게 되고, 상담을 통해서 어떤 식으로 줄기세포 치료를 할지 정하게 된다. 치료방법이 정해지게 되면, 보통 2~3주 간격으로 줄기세포를 투여 받는데, 투여 받을 때는 병원에 내원을 해서 보통 2~3시간 정도 투여를 받고 집으로 돌아가게 된다”고 설명했다.

자가줄기세포 치료의 경우 배양하는 기간이 보통 2주 정도 소요되므로 배양 후 위와 같은 일정으로 치료를 진행하게 된다.

‘줄기세포 더케어 플러스’ 출시 기념으로 내년 5월 31일까지 줄기세포 무료상담과 특별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줄기세포 더케어 플러스’ 진료항목인 신부전, 구내염, 노령묘 웰빙 이외에도 만성 췌장염, 척추 질환, 신경계 질환, 면역계 질환 등 진료상담이 가능하다.

이영수 원장은 “백산동물병원은 일본 줄기세포 연구회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일본 j-arm(배지 배양 기술 연구개발 회사)에서 교육을 이수하고 있기 때문에 안정적인 배양 기술을 갖고 있으며, 2019년부터 시행된 검역본부 가이드라인에 따라 원내에서 줄기세포 배양실을 직접 운영하고 있어 안전하게 배양하고 있다”고 전했다.

고양이 줄기세포치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백산동물병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