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 가능한 방’ 2년 반 만에 10배 증가해

부동산 O2O 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는 다방에 등록된 전·월세 매물(아파트 제외) 중 반려동물과 함께 살 수 있는 집의 숫자가 2년 반 만에 10배 이상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

1

 

‘반려동물 가능’이라고 표시된 매물은 2015년 3월 전체 매물의 3%에 불과했지만, 올해는 전체 매물의 약 30%인 6만4천개로 늘었다.

 

반려동물과 거주할 수 있는 집이 많은 지역은 서울 강남구(3551개), 서울 강서구(2919개), 대구 달서구(2579개), 서울 관악구(1916개), 부산 부산진구(1792개) 순으로 조사됐다. 특히 서울 강남구는 지역 등록 매물 대비 반려동물 거주 가능 매물 비율이 54%로 전국 최고치를 기록했다.

 

‘반려동물 가능한 방’의 유형은 ‘원룸’이 46%로 가장 많았고, 투쓰리룸(42%), 오피스텔(12%) 순으로 나타났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1000만명을 넘어서면서 이에 다방은 2015년부터 반려동물과 함께 거주할 수 있는 집을 검색할 수 있는 ‘반려동물 가능’ 필터를 제공하고 있다.

 

스테이션3 박성민 사업본부장은 “반려동물과 함께 살 수 있는 집을 찾는 기능은 다방의 맞춤 검색 기능 중 가장 만족도가 높은 기능”이라며, “다방은 반려동물 검색 기능뿐 아니라 펫팸족을 위한 다양한 주거 콘텐츠들을 꾸준히 늘려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Tagged , , .

이름처럼 반려동물을 수호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독자여러분과 함께 반려동물이 대접받는 그날까지 열심히 취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