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료로 반려동물 검진 받으세요”…서울시 이동검진센터 운영

[올치올치]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7월부터 10월까지 서울시수의사회와 함께 ‘찾아가는 반려동물 이동 검진센터’를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사진=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제공

월드컵공원, 보라매공원 등지에서 총 11회 무료로 운영한다.

월드컵공원은 7월 5일, 9월 6일, 10월 4일, 보라매공원은 7월 12일, 9월 13일, 10월 11일, 어린이대공원은 7월 19일, 9월 20일, 10월 18일이며 운영 시간은 오후 2시부터 4시까지다.

또, 10월 13일 서울대학교에서 열리는 ‘반려동물 한마당’과 10월 28일 관악구 봉천동에서 열리는 ‘찾아가는 동물병원’ 행사에서도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이동 검진 센터를 운영한다.

반려견 채혈검사를 통해 광견병 예방접종 항체와 브루셀라병, 진드기에 의해 전파되는 얼리키아증, 라임병, 아나플라즈마병 항체 보유 여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을 유발하는 바이러스가 있는지를 검사한다. 또 수의사가 외부 기생충 검사, 건강 상담뿐만 아니라 이상 행동 교정 교육도 한다.

단, 시·군·구청에 반려동물로 등록된 반려견을 대상으로 당일 현장에서 운영 시간 30분 전부터 선착순으로 40마리를 접수받아 검진을 진행한다.

한편, 연구원은 지난해 4월부터 11월까지 ‘찾아가는 반려동물 이동 검진센터’를 18회 운영, 반려견 총 624마리를 검사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반려동물 의료사고, 업체의 소비자 기만 행위, 각종 부정부패 행위 등에 대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