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반려동물 용품 전문관 ‘코코야’ 오픈

롯데홈쇼핑이 온라인몰인 롯데아이몰에 반려동물 용품·서비스 전문관인 ‘코코야(COCOYA)’를 선보인다.

사진=롯데홈쇼핑 제공

사진=롯데홈쇼핑 제공

코코야는 반려동물 용품 판매뿐만 아니라 수의사 상담이나 반려동물 문화강좌 정보 등의 서비스도 제공한다. 전문관은 ‘반려동물 생활연구소’라는 콘셉트로 ‘건강 연구소’, ‘상품 연구소’, ‘문화 연구소’ 등 총 3개의 연구소를 운영한다.

롯데홈쇼핑은 건강한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지원하고, 유통망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반려동물 전문 중소기업의 판로 개척을 돕기 위해 전문관을 열었다.

전체 판매 상품 중 80% 이상은 중소기업 제품. 롯데홈쇼핑은 이달 31일까지 관련 상품을 최대 54% 할인 판매하고 구매고객에게 최대 20%를 적립금으로 지급한다.

황범석 롯데홈쇼핑 영업본부장은 “앞으로 상품 판매는 물론, 반려동물과 연계한 서비스를 다각도로 기획해 반려동물 산업 육성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코코야’의 캐릭터를 개발해 업계 최초로 캐릭터 사업에도 진출할 예정이다.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