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반려동물 설빔 만들기’ 진행

롯데홈쇼핑은 지난 1일 고객들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문화 강좌 ‘펫프렌 스터디’를 개최하고 설빔 만들기를 진행했다.

사진=롯데홈쇼핑 제공

사진=롯데홈쇼핑 제공

펫프렌 스터디는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과 산업 발전을 위해 롯데홈쇼핑, 반려견 사료업체 ‘네츄럴코어’, 반려동물 전문채널 ‘도그티비’ 등 3개사가 공동으로 매월 운영하고 있다. 17회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는 참여 범위를 롯데홈쇼핑 임직원에서 고객으로까지 확대했다. 지난 1월부터 각 3개사가 참여 고객을 모집해 최종 20명을 초청했다.

이들은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에 위치한 네츄럴코어 본사에서 전문 강사와 함께 ‘반려동물 설빔 만들기’ 강좌에 참여했다. 총 2시간에 걸쳐 한복 형태의 반려견 망토, 배씨댕기 등 명절 관련 소품들을 직접 제작했다. 그 밖에 전문가로부터 반려동물 생활습관 등에 관해 조언을 듣고,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행사 후 참여고객에게는 롯데홈쇼핑 반려동물 전문관 ‘코코야’의 캐릭터 물병과 할인 쿠폰과 간식키트, 배변패드, 종합영양제 등 10만원 상당의 상품들도 함께 제공됐다.​

롯데홈쇼핑 황범석 상품본부장은 “반려동물 시장이 급성장함에 따라 중소기업과 협업을 통한 상품과 서비스 제공뿐만 아니라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에도 노력하고 있다”며 “기존에 임직원 대상으로 진행한 ‘펫프렌 스터디’에 대한 높은 호응에 힘입어 고객까지 참여 범위를 확대했으며, 앞으로 반려동물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다각도로 기획해 반려동물 산업 육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지난 해 3월 ‘펫팸(PetFam)TFT’를 신설했다. ‘펫팸TFT’는 고객과 반려동물 간 소통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산업 육성을 지원하고 있다.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