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자유연대, 초등학교 5~6학년 대상 동물보호 교육자료 제작

[올치올치] 동물자유연대가 어린이를 대상으로 동물보호 조기교육을 펼친다.

사진=5학년 ‘동물과인간’ 영상 캡쳐

동물자유연대 관계자에 따르면 기존 초등학교 교과서 대부분의 동물 교육은 동물이 인간에게 부속된 존재이고 이용할 가치가 있는 대상으로 여기는 사회적 분위기를 반영했다동물을 감정이 있는 생명체로 여기지 않고 단지 이용대상으로만 여기는 태도는 자칫 사회 전반적으로 생명을 경시하는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다.

동물자유연대는 생명 존중 의식과 어린이 인성 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교육 전문가들과의 협업으로 초등학생 대상 동물보호 교육 교재를 제작하고 있다이번에 첫 번째로 배포하는 교재는 초등 5, 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한 교육자료이다

교재는 5학년 동물과 인간’. 6학년 반려동물’, ‘농장동물’, ‘전시동물’ 등 4가지 주제를 다루고 있으며 수업지도안티칭팁참고자료 목록과 동영상을 포함한다교수지도안과 동영상은 함께 혹은 독립적으로 사용가능하다.

5학년 동물과 인간에서는 동물과 인간과의 다양한 관계맺음에 대해 알아갈 수 있으며, 6학년 과정은 5학년 수업내용의 심화 과정이다학생들은 반려동물과 전시동물농장동물의 현실에 대해 알아가고 동물들을 위해 할 수 있는 방법을 스스로 찾아갈 수 있는 방법을 교육한다각각의 자료들은 동물자유연대 홈페이지의 교육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언제든지 교사들이 출력하여 사용할 수 있다.

동물자유연대는 이번에 완성된 초등동물보호교육자료를 홍보하고 효과적인 활용법 등을 설명하기 위해 초등교사 대상 세미나를 5월에 개최할 예정이다.

동물자유연대 관계자는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동물보호교육의 중요성을 꾸준히 알리며 지속적인 교육활동을 통해 동물과 인간이 조화롭게 공존하는 세상을 만들어 가는데 힘써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