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18 동물보호 문화축제’ 6~7일 개최

[올치올치] 대전시는 오는 6일~7일 엑스포 시민광장에서 ‘2018년 동물보호 문화축제’를 연다고 2일 밝혔다.

대전시가 주최하는 이번 축제는 반려동물의 각종 공연관람과 체험프로그램이 마련되며, 동물보호와 생명존중을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도 펼쳐진다.

특히, ‘진돗개 테마파크’에서 데려온 진돗개 ‘도해’와 ‘민국’이가 등장해 복종훈련, 훌라후프 뛰기 등 공연을 펼친다. 또 반려동물 명랑운동회, 홈 마사지, 독 스포츠(어질러티) 시범, OX퀴즈대회 등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해 시민참여도를 높인다.

이번 행사에는 생명존중 공감대 형성 및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정착을 위한 행사도 다양하게 펼쳐진다.

케어, 한국유기동물 복지협회, 비글구조 네트워크 등 동물보호단체가 참여하는 동물보호활동이 펼쳐지며, 대전시 동물보호센터는 유기·유실동물 입양캠페인을 진행한다. 아울러 고재관 훈련사의 반려동물 에티켓 교육 및 이웃 배려 문화강좌가 진행된다.

이 외 충남대학교 수의과대학은 길고양이 보호 부스를, 대전과학기술대학교 및 우송정보대학은 기본 미용관리 부스를, 유성생명과학고등학교는 펫 관리에 대한 부스를 운영해 시민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반려동물 의료사고,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