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반려동물 문화교실 운영…질병관리, 동물의학 등 강의

[올치올치] 서울 금천구는 반려인들에게 반려동물에 대한 기본 상식과 펫티켓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11월 10일부터 12월 17일까지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반려동물 문화교실은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지역 동물병원 또는 구청에서 5명 내외의 소규모 교육으로 진행된다.

금천구 수의사협회 소속 3명의 수의사가 매주 화요일 오후 2~3시 ‘반려동물 질병관리’, 매주 목요일 오전 9~10시 ‘입양할 때 알아야 하는 것들’, 오전 10~11시 ‘재미있는 동물의학’을 주제로 강의를 실시한다.

구는 각 동에서 추천받은 저소득층 20여명을 포함해 2마리 이상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 일반가구 순으로 교육대상자 70여명을 모집한다.

교육에 참여하고 싶은 주민은 6일까지 금천구청 11층 지역경제과로 방문 또는 이메일(didduwjd2@geumcheon.go.kr)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식은 구 홈페이지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반려동물 관련 민원도 나날이 증가하는 등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바탕으로 사회적 규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계기로 지역 내 바람직한 반려동물 문화가 형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반려동물 문화교실에 참여하지 못하는 구민들에게 반려동물에 관한 기본 상식 및 펫티켓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온라인 웹툰과 책자를 제작해 배포할 계획이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