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동물등록 지원사업 올해도 실시

[올치올치] 군산시는 올해도 동물등록 활성화와 등록률 제고를 위해 무선인식장치 내장형 동물등록 지원사업을 지속하기로 했다고 5일 밝혔다.

사진=자료사진

등록대상은 주택·준주택에서 기르거나 그 외의 장소에서 반려 목적으로 기르는 2개월령 이상인 반려견이다.

신청방법은 동물병원에서 내장형 칩 시술 후 영수증 등을 갖춰 군산시 농업축산과에 신청하면 되고 1인당 최대 3마리까지 가능하며, 1마리 당 2만원을 지원한다.

양현민 농업축산과장은 “동물등록과 관련된 다양한 지원사업뿐만 아니라 반려문화 캠페인 홍보를 통해 올바른 반려문화를 지속적으로 확산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동물등록에 대한 반려견 소유자들의 많은 관심과 동참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동물등록 방법 가운데 내장형 등록방식은 외장형보다 훼손과 분실 가능성이 적고, 반영구적이어서 동물 유기·유실을 효과적으로 방지할 수 있으며, 소유자 파악이 가능해 반환율을 높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