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서 육견협회 대규모 집회…“개 식용 합법화 하라”

오늘 오후 12시부터 광화문에서 대한육견협회 회원들 500여명이 집회를 시작, 동물단체들과의 긴장이 팽팽하다.

사진=케어TV 캡쳐(이하)
사진=케어TV 캡쳐(이하)

 

육견협회 회원들은 ‘개 식용 합법화’를 요구하며, 트럭에 식용개를 싣고 와 시위를 이어나갔다.

KakaoTalk_20170922_145618854

 

KakaoTalk_20170922_145619712

 

케어 등의 동물단체들은 시위 현장으로 진입을 시도했지만, 물리적 충돌을 우려한 경찰에 제지당했다.

KakaoTalk_20170922_145948721

 

케어 박소연 대표는 육견협회 집회의 공개적인 동물학대 행위는 분명 전 세계의 비난을 모면할 수 없을 것이라고 경고하며 육견협회가 개들을 데리고 거리에 나와 동물에게 신체적 고통을 주는 행위동물 학대 행위가 발견되는 즉시 고발조치 하겠다”고 경고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