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동물등록제 추진…미등록시 과태료 부과

[올치올치] 경기도 고양시는 반려견에 대한 소유자의 책임의식 강화와 유실·유기동물의 소유자 신속 반환 및 유기동물 발생 최소화를 위해 동물등록제를 추진한다.

사진=고양시 동물보호센터

등록대상 동물은 주택·준주택에서 기르거나 이외 장소에서 반려 목적으로 기르는 3개월령 이상인 개다. 소유자는 소유한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동물등록을 신고해야 한다.

등록하지 않은 경우에는 지난 3월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의해 최대 6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등록절차는 동물등록대행업체(지역 내 동물병원 92개소)를 방문해 신청·접수하고 내장형, 외장형 무선식별장치 등 등록방법을 선택해 등록수수료를 납부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매년 여름 휴가철마다 많은 반려동물들이 버려지고 있다”며 “생명을 존중하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위한 성숙한 시민의식이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자세한 문의는 고양시 콜센터(031-909-9000)로 하면 된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반려동물 의료사고, 업체의 소비자 기만 행위, 각종 부정부패 행위 등에 대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