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유기동물 입양하면 10만원 지원

[올치올치] 경기도가 유기 반려동물을 입양하면 질병진단비 등의 명목으로 최대 10만원을 지원한다.

사진=자료사진(올치올치DB)

도는 7일 “버려지는 반려동물의 입양 활성화로 안락사를 줄이기 위해 정부와 함께 유기동물 입양비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도는 이를 위해 국비와 도비, 시·군비 6억5천여만원을 들여 6천500여마리의 유기동물 입양비를 연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각 시·군 동물보호센터에서 유기동물을 입양하고 동물병원 등에서 질병 진단과 예방접종, 중성화 수술 등을 한 뒤 분양확인서와 함께 치료비 영수증을 해당 시·군에 제출하면 비용의 50% 범위에서 최대 1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