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사천에 80억 투입 반려동물지원센터 건립

[올치올치] 강원도는 지난 18일 제3차 반려동물지원센터 건립위원회를 개최, 대상부지의 입지 타당성 등을 최종 심의한 결과 강릉을 반려동물지원센터 건립 부지로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사진=강원도청(자료사진)

앞서 강릉은 이달 2일부터 11일까지 사전 시행한 건립위원들의 서면·대면평가와 현장실사에서 입지 조건, 주변 환경과의 연계 발전성 등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반려동물지원센터는 강릉시 사천면 일원 3만㎡에 들어선다.

2년 차 사업으로 80억원을 들여 건물 전체면적 2천㎡의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짓는다.

반려동물지원센터는 반려동물의 소유자 교육, 반려동물에 대한 행동 교정 등 교육 프로그램 운영으로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정착시키고 국가자격증 관리 등 전문인재 육성을 통한 안정적인 일자리를 창출하며 청년 창업지원 컨설팅 등 관련 산업 진흥·발전을 위한 거점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강원도 이영일 농정국장은 “건립부지 확정에 따라 선진 반려동물 문화 정착, 관련 산업·관광 허브 조성을 비전으로 기본계획 수립 등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 강원도만의 제대로 된 지원센터를 건립하겠다”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