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동물사랑센터 준공식 개최…반려동물 친화도시 선포

[올치올치] 강릉시가 10일 성산면 소재 ‘동물사랑센터’ 준공식을 개최하고 반려동물 친화도시를 선포한다.

시는 지난 3월 기존 유기동물 보호소 자리(성산면 내맬길 172)에 반려동물 친화도시에 어울리는 동물사랑센터 공사를 착공한 후 9개월간의 공사를 거쳐 준공했다.

동물사랑센터는 사업비 20억 원을 들여 연면적 407㎡(1층)에 수용두수 120두 규모의 건물을 구축해 유기동물 보호·관리 환경을 개선했다. 시설 내에는 사무실, 진료실, 교육·상담실, 견사, 묘사, 미용(세탁)실, 격리실, 사료보관실 등으로 조성됐다.

또 부지 내에 반려동물 놀이터를 조성(대형견 1000㎡, 소형견 350㎡)하고 일반 시민에게 개방(평일 10:00~17:00, 주말 및 휴일 10:00~16:00)하여 반려동물이 자유롭게 뛰어 놀고 반려인도 함께 휴식할 수 있는 힐링쉼터로 꾸밀 계획이다.

강릉시 관계자는 “준공식을 계기로 반려동물 권리장전 선언과 반려동물 친화도시 강릉을 선포할 계획”이라며 “향후 건립될 강원도 반려동물지원센터와 강릉시 관광거점도시 등을 연계해 영동지역의 반려동물 허브 도시와 선진 반려동물 문화정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올치올치] 반려동물 전문 언론 ‘올치올치’에서는 동물병원 의료사고, 반려견 훈련 피해 사례, 사료⋅간식⋅용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 사례, 각종 사건⋅사고 등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desk@olchiolchi.com)

최신 기사


올치올치 페이스북

올치올치